이제는 비밀글 옵션이 있습니다. 아래 글을 쓴 시점을 고려해서 읽기 바랍니다.


왜 이 블로그에 댓글에 비밀글 옵션을 없앴는지 설명하려 한다. 이 블로그에서 사용하는 스킨은 Whiteground로 기본적으로 댓글에 비밀글 옵션이 있다. 그런데 이 블로그에 없다고 이 스킨은 없다고 생각하지 말기 바란다. 만약 비밀글 옵션이 없다면 필자가 추천하는 스킨에 포함하지도 않았다. 나에게는 아니지만 다른 사람에게 추천할 스킨인 경우는 비밀글 옵션은 습관적으로 빈번히 사용하는 것이라 있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습관적으로 비밀댓글


필자가 비밀글 옵션을 제거한  이유는 습관적으로 댓글을 비밀글로 적기때문이다. 비밀댓글을 읽어보면 비밀글로 할 필요도 없는데 비밀글이 습관적으로 사용하는 것이 한다. 비밀댓글을 적은 사람이 아니어서 왜 비밀글로 적었는지  모르지만 댓글이 자신에게 조금이라도 해가 될 것 같으면 비밀글 옵션을 이용하여 무조건 비밀글을 선택하는 것 같다.


그래서 댓글과 방명록에서 비밀글 옵션을 없앴다. 티스토리는 스킨의 HTML/CSS를 수정할 수 있는지라 가능하다. 이것이 티스토리의 좋은 점입니다. 네이버 블로그,다음 블로그에서는 하지 말기 바란다. 왜냐하면 불가능하기 때문이다. 참고로 방명록의 경우는 비밀글을 모두 삭제했다.


일반글에 안부,그 안부는 비밀댓글


자신이 다녀갔다는 안부글인 경우 방명록을 이용하기보다는 비밀글 옵션이 있어서 일반글에도 안부글을 남기는 것 같다. 내가 몇달동안 안부글은 방명록에 남겨달라고 했는데 말을 안들어 일반글에 안부댓글을 다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비밀글 옵션을 없앴다. 아래 그림에서 <!-- -->으로 둘러싼 것을 볼 수 있는데 이것으로 비밀글 옵션을 없앴다. 참고로 HTML에서 <!-- -->로 둘러싼 태그는 무시한다.



그랬더니 2012년 말부터 댓글에서 비밀글 옵션을 제거했더니 일반글에 안부글을 남기는 경우가 98% 없다. 예로 2012년 31일되면 작년같으면 비밀글로 자신이 다녀갔다는 것을 알리기 위해 댓글을 남겼을 것인데, 2012년 31일에는 그런 댓글이 하나도 없었다. 



아래에 적을 내용은 내 생각으로 부정적인 시각으로 본 것이니 이해하기 바란다.


자신의 무지를 감출 수 있는 댓글은 비밀댓글, 아는 척할 수 있는 댓글은 공개댓글


질문은 비밀댓글 : 질문은 거의 비밀글로 적는다. 나는 질문에 대한 답을 정성스럽게 하는데, 내가 적은 답글이 다른 사람에게는 쓸모없고 질문을 한 사람에게만 쓸모있다는 생각을 하니 아니다 싶었다. 내가 방명록에 지운 비밀질문중 10개중 9개는 비밀글이었다. 전에는 비밀글 옵션을 사용할 사람이 있을 것 같아 방명록에는 남겼는데, 웬만하면 공개로 하라는 말을 전혀 안 들어 비밀글 옵션을 지워 비밀댓글을 못 쓰게 했다. 이런 것이 티스토리의 장점이다. 혹시 잘난 척한다고 특정 방법으로 비밀글로 쓰지 말아라. 그러면 삭제할 것이니 나중에 딴말 말기 바란다. 글도 안 읽는 사람이 댓글을 삭제했느니 뭐라 따진다.


나는 비밀댓글로 적을 바에는 질문을 하지 말아라라고 말하고 싶다. 비밀댓글로 할 지에 대한 판단은 질문하는 사람의 몫이니 남겨두겠다. 나의 블로그에서는 비밀글이 안 된다는 것을 알기 바란다.


그래 너 잘났다하는 블로그 주인은 내 댓글의 질문이 비밀댓글인 경우가 있는가 보기 바란다. 비밀댓글은 블로그 주인만 볼 수 있으니 알 것이다. 나는 모르면 모른다고 창피하다고 질문을 비밀댓글로는 하지 않는다. 모르면 모르는 것이지....실컷 흉보라지....비밀글로 뒤로 숨는 주제에...그것이 두려워 비밀댓글....


아는 척하거나 어이없이 말도 안되는 충고하는 댓글은 100% 공개댓글 : 질문은 비밀댓글이고 아는 척하는 글 모두는 공개댓글이다. 내 블로그 3년동안의 댓글이 2만 6천개가 넘는데, 아는 척하는 글이 비밀댓글인 경우는 본 적이 없다. 아는 척하는 것은 좋은데 문제는  글을 읽지도 않고 제목과 소제목만 보고서 잘 못을 지적하는 어이없는 댓글이 있다. 그리고 검증도 안 된 아는 척하는 댓글.


 비밀댓글이라는 것이 없어  모든 댓글이 공개댓글이었다면 위와 같이 적지도 못했다. 비밀댓글이라는 것이 있으니 아는 척하는 글은 공개댓글이라고 적게 됐다.

 


  • 블로그를 하면서 느낀 것인데 습관적으로 비밀글 옵션을 선택하여 자신의 숨기는 것 같다. 티스토리에서는 비밀글 옵션과 비로그인 익명을 이용해 댓글을 다는 것 같다.
  • 티스토리에서는 스킨의 HTML을 수정할 수 있어서 비밀글 옵션을 간단히 없앨 수 있다. 그러나 현재 하고 있는 네이버 블로그에서는 안돼 아쉽다. 이런 것이 티스토리의 장점이 하나이다. 원하는 것을 할 수 있으나 네이버 블로그,다음 블로그,이글루스에서는 못하는 것이 많다.
  • 비밀글 옵션을 없앴더니 확실히 댓글이 많이 준 것 같다. 이제는 댓글에 스트레스받기가 싫다.

BY 싸이렌24

'블로그/라이프. 톡톡' 관련된 글

  1. BlogIcon 누리나래 2013.01.20 07: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블로그를 배우고 이웃들과 소통하려고 많은 이웃블로그를 방문하다보면 같은 사람이 비밀댓글을 볼수 있는데 초보 입장에서 추정하기에 아마도 블로그 글은 읽지 않고 모든 블로그에 같은 내용의 비밀댓글을 남긴듯 합니다.. 제 생각에 답방을 유도하기 위한 댓글이 아닌가 생각됩니다

    • BlogIcon 백전백승 2013.01.20 10: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어떤 사람은 100% 답방 유도하면서 맞댓글을 바라는 댓글이더라고요. 제가 그런 사람의 댓글을 단 거의 모든 블로그를 봤고,다른 블로그에서도 동일한 댓글을 달더군요. 그래서 저는 답글을 안 달고 답방을 안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 블로그에 답방하면 읽을 거리가 전혀 없더군요. 수익블로거에게 미안하지만 그런 블로거는 수익블로거가 많았습니다. 그리고 댓글수에 집착하는 블로거.

  2. BlogIcon 윤뽀 2013.01.20 13: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을 잘 활용하면 좋은데 안 그런 분들이 백전백승님의 마음을 불편하게 했었던 것 같아요

    • BlogIcon 백전백승 2013.01.20 16: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말씀대로 비밀댓글을 잘 활용하면 좋은데 아무 생각없이 그냥 사용하는 경우가 많은 것 같아요. '묻지마 비밀댓글'이 많은 것 같습니다.

  3. BlogIcon Justin T. 2016.05.30 09: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비밀글 때문에 골머리를 앓던 선량한 사람중 한 명입니다.
    백전백승님이 생각하시는 비밀글에 대한 생각이 저와 같아서 반갑네요!

    사람들이 자꾸 제 블로그에 비밀글을 달아서 PC로 접속하였을 때 비밀글 체크 창을 없애버렸는데
    이제는 사람들이 모바일로 비밀글을 달아서 올리는 겁니다.
    혹시 모바일웹창에 비밀글을 감출 수 있는 방법은 없는걸까요? ㅠㅠ

    • BlogIcon 백전백승 2016.05.30 10: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의 대답은 '없습니다'입니다. 모바일웹에서 댓글을 적을 수 있는 페이지를 CSS로 제어할 수 없다는 것을 윗글을 쓰면서 알았거든요. 모바일웹 스킨을 사용하지 않는 등이 방법이 있을 수 있습니다. 그리고 다른 사람은 알지 모릅니다.

      그러나 모바일 웹이 아닌 모바일 앱으로 비밀글을 적을 수 있으므로 완벽한 해결이 못 될 것이니 비밀글 적는 것을 완전히 막을 수 없을 것 같습니다. 예전에 아주 습관적으로 여러 번 비밀글로 댓글을 적으면 신경질나서 삭제해버렸거든요. 그리고 삭제 사실을 알려줬습니다. 기분 상했는지 댓글을 적지 않더라고요.

    • BlogIcon Justin T. 2016.05.30 15: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 그렇군요
      답변 감사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