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에서 아래와 같은 멋진 블로그를 본다. 그러면 자신도 처음부터 티스토리를 멋지게 꾸밀 욕심난다. 그것은 고생의 지름길이라는 생각을 잊게 된다. 특히 아래에서 소개한 기업 블로그는 티스토리 블로거가 배포한 스킨이 아니다. 직접 만든 스킨이니 HTML,CSS,스크립트를 알아야 하는 정말 어렵다. 아래의 블로그를 따라할 생각을 말아야 할 것 같고 구경만 했으면 한다. 



그러니 처음 티스토리를 한다면 웬만하면 제공하는 스킨을 사용했으면 한다. 티스토리에서 제공하는 스킨이 적고 마음에 들지 않겠지만 초보자는 쉽게 접근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예로 티스토리 블로거가 만들어 배포하는 스킨은 멋있다. 그래서 설치하고자 하는 욕심이 난다. 나 같은 사람은 배포한 스킨을 설치하는데 전혀 어려움이 없다. 그러나 티스토리 초보자에게 스킨을 설치하여 블로그에 설치하는 법은 어렵다.  




티스토리에서 제공하는 스킨인 경우 단순히 적용 버튼만 누르면 적용이 된다. 하지만 티스토리 블로거가 배포하는 스킨을 적용 버튼을 눌러서 해결되는 것이 아니다. 복잡한 과정을 스스로 만들 필요없이 마음에 안 들어도 적응할 초반에 티스토리에서 제공하는 스킨을 사용하다가 후에 티스토리 블로거가 배포한 스킨을 사용하면 어떨까 한다. 




워드프레스와 구글블로그의 스킨 설치 방법에 대해 간단히 적으면 아래와 같다. 티스토리에서 스킨 설치에 비하면 워드프레스나 구글블로그(Blogger)는 정말 편하다. 참고로 블로거가 배포하는 압축된 파일을 다운받아 설치하는 것을 설치하는 것만 적으려고 한다.




워드프레스는 워드프레스 사용자가 만들어 배포하는 스킨(테마)가 있으면 ZIP 형태로 압축됐으면 압축을 풀 필요없이 그냥 올리면 된다는 것이 너무 마음에 든다. 워드프레스는 검색해서 설치할 수도 있다. 하여튼 워드프레스는 편리하다. 참고로 워드프레스,구글블로그,텀블러에서는 스킨이라는 단어는 없고 테마라고 한다. 그러니 테마라고 하면 스킨이라고 생각하기 바란다. 




아래 그림은 구글블로그의 테마(스킨) 올리는 것에 대한 것이다. 테마 파일은 XML인데, 그 파일이 압축 됐다면 풀어 하나만 올리기만 하면 된다. 만약 XML외 다른 파일도 있다면 압축했다. 중요한 것은 XML 파일이다. 여담으로 아래 그림을 보니 스킨 백업 및 복원이 아닌 티스토리 백업 및 복원 기능이 사라진 것이 아쉽다.




하지만 위에서 간단히 워드프레스와 구글블로그를 알아보았다. 워드프레스와 구글블로그에서 스킨 설치하는 것을 자세히 설명하지 않았지만 티스토리는 초보자가 스킨 설치하는 것은 간단하지 않다. 티스토리는 파일과 폴더가 있어 압축을 반드시 풀어야 한다. 압축을 풀어 파일과 폴더가 있어 올리는 것도 어떤 것을 어떻게 올리는지 어려울 것이다. 초보자에게 어렵다. 




시진/영상편집 소프트웨어 할인




'블로그/국내 블로그' 관련된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