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 옥션 등 오픈마켓에서 윈도우10, 오피스 등 MS 제품을 보다가 FPP, ESD, PSK, DSP, COEM 등 라이선스가 다양하다는 것을 알았다. 윈도우10이라면 마이크로소프트 스토어에서는 제목에 윈도우10이라는 단어로 끝나는데 쇼핑몰에서는 윈도우10에 FPP, ESD, PSK 등 단어가 항상 붙었다. FPP, ESD 등의 단어를 받드시 알아야 했다.   


그래서 며칠 동안 내가 FPP, ESD, PSK, DSP, COEM를 나름대로 적어보려 한다. 라이선스를 며칠 동안 이해한 내용이라 내가 아래에서 적는 내용이 틀린 내용일지 모른다. 또한 내가 제대로 이해하고 적는지 모르겠다. 



마이크로소프트 스토어 소프트웨어는 ESD





일단 마이크로소프트 스토어에서 판매하는 윈도우 및 오피스 등의 소프트웨어는 ESD다.  ESD는 설치미디어인 USB or CD, 제품 키 등 박스를 배송하는 것이 아니라 구매 후 소프트웨어를 다운로드하고 제품키를 이메일로 보내준다.  마이크로소프트 스토어에서 쇼핑하면 좋은 점을 아래 그림에 나온 것처럼 배송을 기다릴 필요 없이 즉시 다운로드와 제품키를 서버에 저장된다는 것을 강조한다. 예로 오피스라면 구매 즉시 다운로드하고 제품키를 이메일로 보내주므로 잃어버릴 걱정이 없다. 또한 제품을 마이크로소프트 스토어에서 구매했으므로 정품이라는 믿음이 있다. 



 

 


PKC는 제품키만 배송



쇼핑몰 MS오피스 제목에 PKC라는 것도 봤다. 얼마 전 ESD 판매 방식을 알았는데 이번엔 PKC... PKC도 ESD와 비슷한데 그것을 설치미디어인 USB가 없이 제품 키만 배송 된다고 한다. 위에서 ESD는 제품키를 배송이 아닌 이메일로 보낸다고 말했다. 그리고 설치하는 방법은 판매 페이지에 나왔다. 만약 실수로 배송된 제품키 박스를 버리면... 참고로 마이크로소프트 스토어에서 구매한 윈도우10, 오피스 등 소프트웨어 제품키는 영구히 저장한다.



FPP 처음 사용자용으로 USB, 제품키 등 포함




FPP처음 사용자 용으로 설치미디어인 USB or CD 및 제품키 등이 있는 패키지가 있는 제품으로 마이크로소프트 스토어(ESD)에서 판매하지 않으니 이런 제품을 원한다면 옥션 등 쇼핑몰이나 지역대리점 등을 이용해야 할 수 밖에 없다는 것을 알았다. 내 생각엔 FPP는 알았으면 한다. 



만약 귀찮지 않고 빠른 것을 원한다면 윈도우10 마이크로소프트 스토어에서 소프트웨어를 다운로드 받아 직접 USB를 만들 것이다. USB 8GB도 쇼핑몰을 보니 4~5천원 가격인 것을 봤다. 저질 USB도 많고 저질 USB가 USB 포트를 망칠 수 있다. 이왕이면 내가 원하는 USB를 사용하면 좋을 것이다. 참고로 부팅USB를 만드는데 최소 8GB가 필요하니 8GB라 적은 것이다. 


OEM과 COEM(DSP)




아래는 개인 사용자에게 필요없으나 업자는 알 필요있는 판매 방식으로 알아두면 손해 없을 것 같다. 아래 용어에서 COEMDSP가 어려웠는데 현재는 DSP 대신 COEM을 사용한다고 한다. 


OEM 제품이란 브랜드 PC 제조사가 하드웨어의 특성에 맞게 Windows를 재 구성하여 판매하는 제품이기 때문에 기술문의 및 A/S는 해당 PC제조사에서 담당하고 있으며, 사용 중 메인보드 교체 및 다른 PC로 Windows 제품을 옮겨 설치할 경우 사용권이 소멸됩니다.


COEM(DSP) 제품이란 제품만 별도 구매가 가능하지 않으며, 완성된 PC (조립PC)와 함께 구매할 수 있는 제품으로 해당 PC에서만 사용이 가능하기 때문에 메인보드 및 PC 교체 시 사용권이 소멸됩니다. COEM 제품의 경우 일반 박스 포장된 소매용 제품에 비하여 절반 이상의 저렴한 가격에 제공되고 있으나 기술지원 및 A/S는 구매처를 통해서만 지원된다는 제한점을 가지고 있습니다. - 출처 : 마이크로소프트 스토어 커뮤니티


결론은 개인의 입장에서 적으면 마음 편하게 비싸더라도 옥션, 11번가 등 인터넷 쇼핑몰보다 마이크로소프트 스토어에서 구입하는 것이 편하다. 왜냐하면 정품이고 다양한 라이선스를 생각하지 않아도 되니 어렵지 않다. 만약 USB, 제품키 등 박스가 필요하다면 쇼핑몰,지역대리점을 이용하여 구입하는 수 밖에 없다는 것이다. 


마이크로소프트 스토어에서 전혀 몰랐던 FPP, ESD, PSK, DSP, COEM 단어를 온라인 쇼핑몰에서 알게 됐다. 몰랐던 단어를 알게 된 것이 좋은 것인지 오히려 혼란을 가중시킨 것인지... 

 

'정보/IT 인터넷 생활' 관련된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