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통계를 개편하면서 유입로그가 없어져 더 이상 유입 경로 및 키워드를 볼 수 없게 됐다. 그러면 네이버 애널리틱스(Naver Analytics)나 구글 애널리틱스에 실시간 통계를 지원하니 그것의 실시간분석을 의존할 수 밖에 없다. 참고로 플러그인을 통해 티스토리 블로그는 네이버 애널리틱스와 구글 애널리틱스를 설치할 수 있다.





위 그림은 네이버 애널리틱스(Naver Analytics)와 구글 애널리틱스로 그것의 실시간 분석을 통하면 현재 방문자, 유입 검색엔진, 글, 키워드 등을 볼 수 있다. 



그러나 예전에 티스토리 블로그 유입로그에서 제공했었던 유입경로처럼 보는 재미는 없는 것 같다. 예로 유입경로에 나타난 검색엔진의 유입경로는 누르면 유입키워드와 검색 순위를 정확히 알 수 있어서 그 검색어로 내 글의 순위가 몇 위인지 알 수 있었다. 또한 불펌한 글에서 내 블로그 유입되는 경우가 있어 불펌한 블로그를 알 수 있었다. 예전에 불펌한 블로그와 웹사이트를 유입경로를 찾은 적 있다.



수 년 간 내가 블로그를 하면서 느꼈다. 티스토리 블로그를 포함하여 네이버, 다음 등 가입형 블로그를 하는 블로거는 블로그 서비스를 하는 곳의 횡포(?)에 당할 수 밖에 없다는 것이다. 그저께 블로거는 네이버와 다음의 영향을 받는다고 적었는데 그것과 비슷하다.

'블로그/라이프. 톡톡' 관련된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