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주로 네이버 웨일 브라우저를 사용하게 됐다. 몇 년 전까지 크롬을 주로 사용했는데, 플래시 때문에 네이버 웨일을 사용했다가 크롬 확장 프로그램을 사용할 수 있다는 것을 알게 됐다. 그리고 내가 많이 사용하는 개발자도구도 크롬과 비슷하다는 것도 알게 됐다. 아래 그림은 크롬과 웨일의 개발자 도구로 Ctrl+Shift+I라는 단축키나 나오는 창도 비슷하다. 

최근에 악성광고를 차단하는 기능도 크롬과 웨일이 동일한 것으로 봤다. 그런데 기준은 다른 것 같다. 




 



내가 크롬에서 사용하던 Copyfish, 딥링크, Adblock, 구글번역 등 크롬확장프로그램을 대부분 웨일에서 사용할 수 있었다. 다만 아쉬운 것이 구글에서 제공한 크롬확장프로그램인 경우 제대로 작동하지 않았다. 예로 데이터 세이버, 구글 메모인 구글 킵(Keep)과 같은 것이다. 크롬웹스토어에서 찾아보니 구글에서 제공하는 데이터 세이버 확장프로그램은 없는 것 같다. 그때 데이터 세이버를 VPN처럼 사용해 유용했다. 



그리고 구글 메모인 구글 킵을 크롬 웹스토어(호환스토어)에서 웨일에 설치하면 구글에 로그인되지 않는다. 그래서 웨일 스토어에서 사이드바에 설치하는 구글 킵을 설치해 기대했지만 크롬웹스토어에 있던 것과 동일하지 않아 아쉬웠다. 위 그림에서 크롬에 구글 킵 확장프로그램이 있는데 웨일에 없다는 것을 봤을 것이다. 아래 그림을 보면 사이드바에 설치된 것을 볼 수 있다.



네이버 웨일을 사용하다가 크롬과 유사해서 웨일 정보를 보게 됐는데, 아래 그림에 나왔듯 네이버 웨일도 크로미움로 했다는 사실을 알았다. 크롬(Chrome)도 크리미움(Chromium)을 기초로 했다. 참고로 클라우드레디 운영체제의 브라우저는 크로미움이다. 처음 크로미움을 보면 크롬으로 착각하게 된다. 아마 말하지 않으면 크롬으로 생각할 것이다.








크롬을 사용하다가 웨일로 넘어가는 것은 어렵지 않다. 다른 사람은 모르겠는데 나는 자주 사용하는 크롬 확장프로그램이 동작해서 문제 없었다. 데이터세이버나 구글 킵은 그렇게 자주 사용하지 않았다. 하지만 웨일에서 크롬으로 갈아타는 것은 힘들 것이다. 왜냐하면 네이버 웨일에 크롬에 없는 괜찮은 기능이 있 때문이다. 예로 옴니태스킹, 도구(환율, 맞춤법, 증권 등), 화면캡처, 스크랩북, 번역(파파고), 모바일 북마크, 네이버 메모 등이 대표적이다. 물론 크롬에서도 확장프로그램을 통해서 웨일에서 접했던 기능을 사용할 수 있지만 만족스럽지 못할 것이다.


만약 크롬의 확장프로그램을 웨일에서 사용할 수 없었다면 웨일을 사용하지 않았을 것이다. 



만약 크롬 확장프로그램이 아닌 웨일에서만 설치할 수 있는 웨일 확장프로그램을 즐겨 사용한다면 더 어렵다. 웨일확장프로그램은 크롬확장프로그램처럼 많지는 않지만 그래도 유용한 확장프로그램이 있다. 예로 내가 즐겨 사용하는 네이버 킵이 그렇다. 




네이버를 즐겨 이용한다면 네이버 웨일을 사용할 수 밖에 없을 것이다. 왜냐하면 네이버 웨일을 사용하면 편리하기 때문이다. 네이버 도구, 파파고(네이버 번역), 네이버 메모, 스크랩, 그린닷, 네이버 알림 등 네이버에 관련된 것은 네이버에 많다. 그리고 웨일스토어(whale store)에서 네이버라는 키워드로 확장프로그램을 검색하면 아래와 같이 많은 네이버 관련된 것이 나온다. 참고로 웨일스토어의 확장프로그램은 웨일에만 설치할 수 있다.





'정보/어플.프로그램.앱' 관련된 글